최종편집 2019-11-11 22:28 (월)
담양공공도서관, 제5회 독서토론대회 성료
상태바
담양공공도서관, 제5회 독서토론대회 성료
  • 김두헌 기자
  • 승인 2019.11.07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7일 본선·(준)결승 개최, 중학교 7개교 8팀 참여

[호남교육신문 김두헌 기자] 담양공공도서관(관장 김종성)은 관내 7개 중학교 총 15개 팀이 참가해 사전 예선(10월 18일)을 치루고 예선을 통과한 8팀을 대상으로 7일 담양공공도서관 시청각실에서 독서토론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올해로 5회 차를 맞는 독서토론대회는 청소년들이 깊이 있는 독서를 통해 종합적이고 논리적인 사고력, 발표력을 배양하고, 더 나아가 책 읽는 청소년 토론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된 대회다.
 
이번 대회는 어느 나라에서도 자유를 얻지 못하는 탈북 난민의 삶을 다룬 ‘난민 소녀 리도희'를 읽고 ‘난민 신청을 위해 도희를 캐나다로 보낸 엄마의 선택은 옳은가’란 논제로 찬반토론을 진행했다.

대회 결과, 대상인 전라남도교육감상에 고서중학교 3학년 장가영, 전준의 학생(지도교사 위서현)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우수상(담양교육장상)은 금성중학교 3학년 이채린, 임민주 학생, 우수상(담양공공도서관장상)은 창평중학교 3학년 강산하, 고민서 학생과 수북중학교 3학년 노유겸, 정윤지 학생이 차지했다.

대회에 참가한 한 학생은 “이번 대회를 통해 책 안에서 정보와 논점을 찾는 것뿐만 아니라 상대방의 이야기를 경청하고 소통하며 배려할 수 있는 방법을 배울 수 있어 좋았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