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장휘국 광주교육감, ‘국가교육위원회’ 설립 촉구
상태바
장휘국 광주교육감, ‘국가교육위원회’ 설립 촉구
  • 김두헌 기자
  • 승인 2020.12.01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치지형도 변화에 따라 흔들리지 않는 교육 위해 국가 차원 큰 그림 필요
지속가능한 국가교육 정책 설계 문재인 대통령 대선공약이자 정부 국정과제

[호남교육신문 김두헌 기자]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사진)이 지속가능한 국가교육 정책 설계를 위해 ‘국가교육위원회’ 설립을 촉구했다.

1일 장 교육감은 성명을 통해 “국가 교육의 백년지대계를 만드는 것은 국민 모두의 소망이며, 국가교육위원회 설립을 통해 실현될 수 있다”며 “교육 주체들과 국민들의 한결 같은 염원을 담아 21대 국회가 국가교육위원회 관련 법안을 조속히 의결해 주실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단순 교과지식을 암기해 획일적인 평가로 무한 경쟁을 시키던 시대는 이미 지나갔고, 미래 사회는 서로 협력하고 다양하게 사고하며 가진 지식을 폭 넓게 사용할 줄 아는 인재를 필요로 한다”며 “광주시교육청은 4차 산업 혁명에 대비한 미래교육을 꾸준히 추진해 왔으며, 이제 국가가 나설 차례다”고 강조했다.

그는 “교육에 대한 국민들의 다양한 요구를 담아내고, 정치지형도의 변화에 따라 흔들리지 않는 교육을 위해 국가 차원의 큰 그림이 필요하다”며 “모든 교육 주체가 참여하는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로 지속가능한 국가교육 정책을 설계하는 것은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이었으며, 현 정부의 국정과제다”고 밝혔다.

끝으로 장 교육감은 “현재 유기홍 의원 등이 대표 발의한 ‘국가교육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 4건이 국회에 계류 중이다”며 “21대 국회가 국가교육위원회 관련 법안을 조속히 의결해 주실 것”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